Books

혼자였던 저녁과 저녁의 이름

13,000

5개 재고

저자 최세운
출판사 별빛들
판형 114mm x 185mm
페이지 192쪽
카테고리 문학
출판연도 2022
책 소개

《혼자였던 저녁과 저녁의 이름》은 독립적으로 자유롭게 문학 활동을 하는 최세운 시인의 두 번째 책이다.

일상과 비일상 사이 경계의 글을 쓰는 시인 최세운.

시간이라는 공간에서 최세운이 획득한 산문과 시 그리고 사진들을 어느 장르에도 규정되지 않게 별빛들이 최세운식으로 엮어냈다.

《혼자였던 저녁과 저녁의 이름》은 최세운의 깊은 사유와 차분한 리듬으로 슬픈 청춘과 누추한 삶 그 속에 숨겨진 풍요를

감각적으로 이야기하고 있으며 무엇보다 우리를 그리움의 공간으로 견인하여 서성이게 하는 강한 힘이 있다.

산문과 시 그리고 사진으로 전해지는 최세운의 이야기. 한 문장문장 읽을 때마다 새로운 세계를 감각할 수 있을 것이다.

저자 소개

2014년 《현대시》로 데뷔했다. 2020년 심훈문학상 시부문을 수상했다. 시집으로 『페디큐어』가 있다. 가만히 앉아 글을 쓰고, 가끔 사진을 찍는다.